금요일, 7월 19, 2024
HomeToday캐스퍼랩스가 이끄는 대규모 투자, 암호화폐 부자 랭킹 9위 인플루언서 참여

캐스퍼랩스가 이끄는 대규모 투자, 암호화폐 부자 랭킹 9위 인플루언서 참여

국내 가상자산 거래소 ‘빗썸’의 모바일 월렛 사업을 추진하는 자회사 ‘로똔다(Rotonda)’가 지난 26일, 글로벌 블록체인 업체 및 투자사들을 대상으로 총 50억 원 규모의 외국 자본 유치를 달성했다는 소식을 발표했다.

엔터프라이즈 메인넷 전문 기업으로 알려진 ‘캐스퍼랩스’가 이끄는 이번 투자에는 포브스 선정 암호화폐 부자 랭킹 9위에 오른 인플루언서 ‘브록 피어스’가 참여한다.

또한 쿠팡과 코인베이스의 초기 투자자 가운데 하나인 ‘윌로바이 캐피털’, 총 3억 6000만 달러 규모의 블록체인 펀드를 운용중인 ‘해시키 캐피털’, FTX에 투자를 진행한 ‘레드록 캐피탈 홀딩스 LCC’ 등이 함께했다.

한편 ‘로똔다’는 이번 투자를 바탕으로 글로벌 유명 블록체인 업체들과 다양한 교류를 추진해나갈 방침이다.

로똔다측은 우선 캐스퍼랩스 ‘므리날 마노하(Mrinal Manohar)’ 대표 이사를 새로운 등기 이사로 선임하고 블록체인 분야의 기술들을 지원받을 예정이라고 전했다.

‘므리날 마노하’ 이사는 신민철 로똔다 대표와 함께 글로벌 컨설팅 기업인 ‘베인앤컴퍼니’에서 경력을 쌓았으며, 기존 금융업체들을 비롯해 웹 3.0 기술을 기반으로 한 서비스 산업에 특화된 지식 및 이해도를 지닌 전문가로 평가받고 있다.

한편 이번 투자를 추진함으로써 ‘로똔다’는 글로벌 대규모 벤처캐피탈(VC)와 글로벌 사모펀드로부터 투자 유치를 달성하며 서비스 제공 및 확대를 위한 자금과 전략적 네트워크를 갖출 수 있게됐다.

‘로똔다’는 삼성증권을 비롯해 NH투자증권, 위메이드와 같은 우리나라 유명 기업들로부터 총 105억 원 규모의 전략적 투자를 달성한 바 있다.

로똔다의 한 관계자는 “전 세계적으로 현재 유동성 위기로 인해 환율이 올라가고 산업 전반에서 침체기가 지속되는 상황에서 국외 자본을 유치했다는 사실은 매우 고무적인 결과로 볼 수 있다”고 전했다.

또한 “이번 투자를 기반으로 이번 해 11월까지 로똔다가 주력중인 모바일 지갑 서비스 ‘부리또월렛’의 출시를 성공적으로 마무리지을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고 전했다.

RELATED ARTICLES

Most Popul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