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요일, 7월 16, 2024
HomeTodayCZ, 5.7억 달러 규모 BNB탈취 해커 신원파악 가능해질 것

CZ, 5.7억 달러 규모 BNB탈취 해커 신원파악 가능해질 것

25일 중국계 암호화폐 1인 미디어 우블록체인이 블록체인 분석 트위터 유저 ‘x_explore_eth’의 트윗을 인용하며 “FTX 거래소의 API 키 유출로 인한 피해가 바이낸스US, 비트렉스 등으로 번져 추가적인 피해가 발생했다”고 보도했다. 

우블록체인은 “바이낸스US 역시 FTX API 키 유출과 유사한 방식으로 공격을 받았고 이 과정에서 1,053 ETH를 도난당했다”면서, “해당 공격에서는 SYS/USD 거래페어가 반대매매에 악용됐다. 비트렉스의 경우 301 ETH를 도난당했으며, NXC/BTC가 반대매매에 악용됐다”고 설명했다. 

이어 “FTX 창업자 샘 뱅크먼 프리드(SBF)는 피해를 입은 사용자에게 총 600만 달러를 배상하겠다고 약속했지만, FTX는 이러한 공격을 제때 막아내지 못했기 때문에 어느정도 책임은 있다”고 부연했다. 

앞서 FTX는 자동거래 봇 플랫폼 쓰리콤마스의 일부 유저가 피싱 웹사이트에서 FTX API 키를 유출시키면서, 암호화폐 도난 피해가 발생한 바 있다.

또한 이날 바이낸스가 공식 사이트를 통해 산하 투자부문 바이낸스랩스가 블록체인 기반 실시간 보안 SaaS 제공업체 안실라(Ancilla)에 대한 시드 라운트 투자를 유치했다고 발표했다. 

다만 투자금 규모는 공개하지 않았으며, 투자금은 인력 충원과 행동 기반 위협 탐지 플랫폼 구축 등에 활용될 전망이다. 

바이낸스랩스의 허이 CEO는 “웹3 기술 채택을 촉진하기 위해서는 보안과 사용자 보호가 가장 중요하다”면서, “안실라는 안전하고 지속 가능한 생태계 구축의 중요성을 이해하고 있다고 판단된다”고 전했다.

한편, 24일(현지시간) 자오창펑 바이낸스 CEO가 CNBC와의 인터뷰에서 크로스체인 브릿지를 표적으로 5.7억달러 BNB를 탈취한 해커의 신원을 파악하는 데 점점 더 가까워지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수사기관으로부터 해커와 관련된 몇 가지 정보를 얻었다고 덧붙였다.

RELATED ARTICLES

Most Popul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