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요일, 2월 22, 2024
HomeTodayBitcoin recorded the longest price increase this year, marching for 5 consecutive...

Bitcoin recorded the longest price increase this year, marching for 5 consecutive days!

가격차트 패턴 추적 분석가들은 비트코인이 $54,000까지 상승하자, 지난달 기록적 가격을 세웠던 $58,000기록을 경신 할 수도 있다고 말했다.

  • 비트코인 (BTC)은 9일 21:00 UTC기준, 약 $ 54,368.84에서 거래됐다. 지난 24시간 동안 5.02% 상승했다.
  • 비트코인의 24시간 동안 가격 범위는 $51,428.66 ~ $54,813.03 수준이다.
  • BTC는 시간 당 차트에서도 10시간 및 50시간 가격의 평균 이상으로 거래되었는데, 이는 시장 기술자들에게 매우 낙관 적 신호이다.

미국 정부 채권 수익률이 하락하면서, 나스닥 및 암호화폐 같은 위험한 자산에 대한 수요가 다시 불타 오르게 됐다. 비트코인은 올해 가장 긴 5일 연속 상승세를 보여주고 있다.

가격차트 패턴을 추적하는 분석가들은 비트코인이 약 $54,000대 까지 상승하면서, 지난달 기록적 가격을 세었던 $58,000이상까지도 상승이 가능하다고 봤다. 그 후엔 $60,000 이상까지도 가격 상승이 가능하다고 봤다.

페어리드 스트레티지스(Fairlead Strategies)의 기술 분석가 케티 스톡톤(Katie Stockton)은 9일 그녀만의 뉴스레터 코너에서 “비트코인은 2월 말 단기 과매도 현상을 기록한 후, 점차 회복되고 있다.”고 지적하며, “단기 모멘텀은 긍정적이며 $58,000 근처까지 바라볼만한 여지도 있다.”고 말했다.

오켁스 인사이츠(OKEx Insights)의 시장 분석가 라비 리우(Robbie Liu)에 따르면, 이번주 비트코인의 수익성은 ‘비트코인 선물시장’에서 예상된다고 한다. 그는 오켁스 암호화폐 거래소와 제휴하고 있는데, 여기서 장ㆍ단기 비율로 계량 되는 주요 지표가 올해 처음으로 지난 7일, 1.0아래로 떨어졌다고 밝혔다. 분기계약 프리미엄은 1 % 미만으로 축소됐다고 한다.

“강세장에서의 1.0 이하의 장ㆍ단기 비율과 매우 적은 수치의 분기 별 계약 프리미엄은 과도해진 약세장 심리를 반영하는 것일 수 있는데, 이는 종종 가격 반전이 임박했다는 신호가 된다.”고 그는 말했다.

일부 투자자들은 부양책 돈풀기로 인해 물가가 상승하게 되면, 비트코인이 인플레이션에 대한 효과적 헤지수단이 될 수 있다고 본다. 지금으로부터 1 년 전, 코로나 바이러스가 처음 닥친 직후, 초기 부양책을 풀었을 때의 상황과 마찬가지로 비트코인 가격이 혜택을 볼 것으로 예상하기도 한다.

영국 기반 암호 화폐 거래소 CEX.io의 전무이사 콘스탄틴 아니씨모브(Konstantin Anissimov)는 “역사가 반복된다면 비트코인은 앞으로 몇 주 또는 몇 달 동안 이전 사상 최고가였던 $58,000도 뛰어넘는 새로운 신기록 가격대를 경신할지도 모른다”고 했다.

RELATED ARTICLES

Most Popul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