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요일, 2월 22, 2024
HomeCrypto이번 조정은 BTC 신규 투자자들의 패닉셀링 때문이다!

이번 조정은 BTC 신규 투자자들의 패닉셀링 때문이다!

비트코인 시장에 신규 진입한 투자자들은 손해를 보고 매도에 패닉을 보이고 있는 반면, 최근의 시장 하락은 장기 보유자들을 괴롭히지는 않았다.

코인텔레그래프에 따르면, 5월 17일 월요일 4만2천 달러에 가까운 시장 지지가 발견되는 와중에 테슬라가 곧 BTC 보유고를 매각할 것이라는 일론 머스크의 암시에 대응한 대량 매도는 비트코인 가격이 20주 만에 최저 수준으로 떨어지게 만들었다.

온체인 분석 업체인 글래스노드에 따르면, 이번 추락으로 신규 투자자들이 허탈한 가운데, 장기 홀드러(hodler)들은 자리를 지키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글래스노드는 BTC가 마지막으로 온체인 거래 당시 이익인지 손익인지를 보여주는 지표인 비트코인의 ‘조정된 사용후출력이익률(aSOPR)’이 하락세 속에 1.0 아래로 떨어졌다고 지적했다.

1.0 미만의 aSOPR은 총손실이 체인으로 실현되었음을 나타내며, 2021년 강세장에서 매입한 단기 보유자(155일 미만)에서 가장 두드러졌다.

100만 명이 넘는 거래자들이 자리를 정리하면서 BTC 잔액이 0이 아닌 총 거래소 수도 최근 사상 최고치인 3870만 개에서 2.8% 감소했다. 글래스노드는 다음과 같이 말했다.

“총 110만 개의 지갑 주소가 이번 조정 과정에서 보유하고 있던 모든 코인을 사용했으며, 다시 한번 공황 셀링이 진행 중이라는 증거를 제공하고 있다.”

글래스노드는 단기 보유자로 대표되는 공급 점유율의 변동성이 공황 매도의 징후라고 주장했으며, 공급 분배의 최근 패턴과 2017년 불 장 시즌의 거시적 피크에서 관찰된 패턴 사이의 유사성에 주목했다.

시장은 일반적으로 신규 보유자가 전체 공급에서 비교적 큰 비중을 차지할 때, 거시적 정점을 찾는다.

단기 보유자들이 보유하고 있는 코인은 최근 유통 공급량의 28% 또는 약 530만 BTC의 정점을 찍었다.

글래스노드는 비트코인이 4월 13일 사상 최고치인 6만3600달러를 기록한 이후, 28% 이상 하락했다고 추정한다. 이번 하락장은 현재 강세시장의 가장 깊은 조정이다.

RELATED ARTICLES

Most Popul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