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요일, 2월 23, 2024
HomeBlockchain비탈릭 부테린, 효용성 높이기 위해 유니스왑 UNI토큰은 오라클토큰이 돼야!

비탈릭 부테린, 효용성 높이기 위해 유니스왑 UNI토큰은 오라클토큰이 돼야!

이더리움 공동창조자 비탈릭 부테린에 따르면 유니스와프의 토종 UNI 토큰은 스테이블코인을 위한 가격 오라클이 됨으로써 효용성을 크게 높일 수 있다고 한다.

부테린은 유니스와프의 거버넌스 플랫폼에 제출한 제안서에서 성공적인 분산형 금융, 즉 디파이(DeFi) 생태계는 “고도로 안전한 가격 책정 신탁”에 의존하고 있다며, 알고리즘 스테이블코인, 합성자산, 담보대출 모두 오클라클에 의존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그러나 문제는 유니스와프가 현재 가장 진실한 의미에서 ERC-20 토큰 가격에 대한 신탁을 제공하지 않고 있다는 점이다.

부테린은 “이것은 문제”라며, “알고리즘 스테이블코인은 ETH/USD 가격이 제 기능을 할 수 있도록 신탁이 필요하고, 구체적으로 오프체인 피아트 자산인 USD에 대한 신탁이 필요한 것이지, USD의 특정 온체인 인스턴스화는 아니다”고 설명했다.

그의 제안:

“저는 스왑과 UNI 토큰을 도입하여 이러한 오라클(예: Augur 또는 UMA 설계를 본떠 모델링)을 제공할 것을 권장합니다. 이 오라클은 강력하고 조작 및 공격 비용이 매우 많이 드는 가격 데이터를 제공하는 데 특화되어 있습니다.”

체인링크가 많은 프로젝트에서 활용되고 있지만, 선도적인 오라클 제공업체는 “동기를 최적화하고 공격 비용을 최대화하는 데 있어 레이저에 초점을 맞춘 보다 미니멀한 대안”으로, 더 나은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이다. 그는 UNI는 체인링크를 보완할 최적의 위치에 있다고 말했다.

유니스왑은 많은 이유로 가치를 창출하는데, 그 중 가장 큰 것은 시장 자본이다. 부테린이 지적한 대로 유니스왑와 체인링크는 이더리움 기반 양대 프로젝트다. 흥미롭게도 유니스왑은 최근 체인링크를 제치고 가장 큰 디파이 프로토콜로 선정되었으며, 총 시가총액은 220억 달러이다. 한편 체인링크는 201억 달러로 평가된다.

RELATED ARTICLES

Most Popul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