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요일, 6월 20, 2024
HomeBlockchain삼성, 올해 'NFT 플랫폼' 탑재한 스마트 TV출시한다

삼성, 올해 ‘NFT 플랫폼’ 탑재한 스마트 TV출시한다

삼성이 통합형 NFT(대체불가능) 플랫폼을 탑재한 새로운 스마트 TV 라인업을 공개했다.

3일 발표에서 삼성전자 측은 마이크로 LED, 네오 QLED, 더 프레임 등 삼성의 2022년형 스마트TV에는 ‘디지털 아트워크 발견, 구매, 거래’에 사용할 수 있는 NFT 플랫폼 앱이 탑재된다고 밝혔다.

회사 측은 “NFT에 대한 수요가 증가하고 있는 상황에서 오늘날 세분화된 시청 및 구매 환경에 대한 해결책의 필요성이 그 어느 때보다 커졌다”고 강조했다.

2022년에 삼성은 최초의 스마트 TV NFT 탐색기 및 마켓플레이스 애그리게이터 도입을 목표로 하고 있다.

곧 출시될 이 플랫폼은 시청자들이 소파를 떠나지 않고 편히 앉아서 NFT를 탐색하고 거래할 수 있게 할 것이다.

어떤 NFT 플랫폼이나 마켓플레이스가 애그리게이터에 포함될지는 정확히 알 수 없지만, 삼성은 자사 스마트 TV가 이미지 품질을 훼손하지 않고 NFT 크리에이터의 사전 설정된 값을 유지할 것이라고 약속했다.

또한 삼성은 NFT를 제품에 통합하는 것 외에 벤처캐피털 계열사인 삼성넥스트를 통해 NFT와 메타버스 사업에 적극 투자해 왔다.

지난 주 수요일 삼성넥스트는 메타버스 게임 플랫폼을 위한 투자 라운드에 참가했다.

삼성 외에 다른 글로벌 대기업들도 NFT 공간에 진출하고 있다.

2021년 7월에 코카콜라는 자선 목적으로 NFT 공간에 진출했으며, 그리고 한 달 후, 비자는 “크립토펑크(CryptoPunk)” NFT를 15만 달러에 구입했다.

한편, 지난해 디지털 아트 컬렉션과 디지털 수집 가능 NFT 판매량은 전체 NFT 판매량의 91%로, 대부분을 차지했다.

매출이 증가함에 따라, 점점 더 많은 NFT 및 메타버스 기반 기업들이 그들의 프로젝트에 자금을 대기 위한 거액의 펀딩을 진행하고 있다.

블록체인 게임 업체들 또한 지난해 10억 달러 이상의 투자를 유치한 바 있다.

RELATED ARTICLES

Most Popul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