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일, 7월 14, 2024
HomeToday과매수 상태 XRP, 기술적 조정오면 연말까지 최대 40%하락 가능

과매수 상태 XRP, 기술적 조정오면 연말까지 최대 40%하락 가능

23일(현지시간) 샌티멘트에 따르면 100만~1000만 XRP를 보유한 상어, 고래 주소 비율이 2020년 12월 31일 5.43%에서 현재 6.35%로 증가했다.

작년 말부터 상어와 고래 주소가 XRP를 꾸준히 매집해왔다는 것. 이와 관련해 코인텔레그래프는 “최근 리플과 미국 SEC 평결을 앞두고 트레이더들이 소문에 매수함으로써 XRP는 이미 BTC, 달러 마켓에서 과매수 상태가 됐다”고 분석했다.

이어 “이는 기술적으로 조정을 암시한다. XRP/BTC는 13개월 최고점에서 거의 10% 조정을 받았다”며, “단기적으로 0.00002601 BTC 테스트가 진행될 것이며, 해당 지지선 하향 돌파 시 0.00002079 BTC를 테스트하고 연말까지 현재 수준에서 20% 하락할 수 있다”고 전망했다.

또 “XRP/USD 페어의 경우 올해 말까지 현재 수준에서 약 40% 하락한 $0.31까지 밀릴 수 있다”고 부연했다.

같은 날 찰스 호스킨스 카르다노(ADA) 공동 창업자는 치키 크립토와의 인터뷰에서, 카르다노가 이더리움(ETH)보다 더 나은 지분증명(PoS) 접근 방식을 가지고 있다고 주장했다.

그는 “이더리움 PoS 모델은 중앙화 성격이 강하고 스테이킹 경제가 약하다”며, “그러나 카르다노는 토큰 락업이 필요없고, 자체 관리가 가능하다. 또 탈중앙화 메커니즘을 보유하고 있어 이더리움보다 더 낫다”고 설명했다.

이어 “바질 하드포크는 카르다노 네트워크의 기능, 성능, 확장성 및 상호 운용성을 향상시킨다”고 강조했다.

앞서 국내시간 기준 6시 44분 경 카르다노 메인넷 하드포크 콤비네이터(HFC)를 통해, 바질 업그레이드 코드 적용이 완료됐다.

한편, 24일 암호화폐 전문매체 디크립트에 따르면, 비탈릭 부테린 이더리움(ETH) 공동 창시자가 메인넷 컨퍼런스에서 “지캐시(ZEC)가 지분증명(PoS) 방식으로 전환하기를 기대한다”고 언급했다.

이어 “또 도지코인(DOGE) 역시 조만간 특정 시점에 PoS 방식으로 진화할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이더리움 2.0머지(PoS 전환) 당시 몇몇 버그가 있었으나 대체로 순조롭게 진행됐다”고 밝혔다.

그는 “앞으로 PoS 방식이 점점 더 성숙해질 것이고 그에 맞춰 합법성을 확보하게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망했다.

RELATED ARTICLES

Most Popul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