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요일, 2월 23, 2024
HomeBlockchain'머스크 미끼' 도지코인 사기 일당 주의보…"코인 보내지 말라"

‘머스크 미끼’ 도지코인 사기 일당 주의보…”코인 보내지 말라”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CEO)의 코미디쇼 ‘새터데이 나잇 라이브(SNL)‘ 출연을 미끼로 56억 원 가량을 챙긴 사기 행각이 발각됐다.

11일(현지시간) 비즈니스인사이더에 따르면 블록체인 정보제공업체 TRM랩스는 도지코인 사기 피해 사례 보고서에서 사기꾼 일당의 수법을 공개했다.

이들은 8일 머스크의 SNL 출연을 생중계하는 링크를 올리고 “머스크가 도지코인 5억 개를 나눠주니 받아 가라”며 시청자들의 사이트 접속을 유도했다.

이후 사이트에 접속한 사람들에게 도지코인을 송금하면 두 배로 되돌려주겠다며 도지코인 970만 개를 받아 챙겼다. 9일 기준 55억9500만 원 상당 규모다. 이후 이들은 도지코인 사기 동영상을 유튜브에서 삭제했다.

한 피해자는 도지코인 온라인 게시판에 “나처럼 속지 말라. 그들은 코인을 두 배로 돌려주지 않는다”며 “내 주머니에는 60달러만 남았다”고 호소글을 남기기도 했다.

도지코인도 공식 사회관계망서비스(SNS)을 통해 9일 “도지코인을 두 배, 세 배로 늘려줄 것이라고 주장하는 사람에게 코인을 보내지 말라”며 “그것은 사기다. 우리는 여러분에게 돈을 돌려줄 수 없다”고 경고했다.

비즈니스인사이더는 “많은 머스크 추종자들이 그의 SNL 출연이 도지코인 가격 급등을 유발할 것으로 기대했지만, 지난 주말 사이 가격은 30% 이상 떨어졌다”며 “사기꾼들이 도지코인 커뮤니티를 이끌었다”고 지적했다.

앞서 도지코인은 ‘도지파더’로 불리는 머스크의 NBC방송의 간판 코미디쇼 SNL 출연 소식에 급등했던 바 있다.

하지만 당시 방송에서 머스크가 도지코인을 소재로 한 콩트를 선보인 뒤 ‘도지코인은 사기인가’라는 질문에 “맞다, 사기다” 등 답변을 내놓자 실망 매물이 쏟아지며 하향세를 보였다.

도지코인의 폭락 후 머스크의 우주 탐사 기업 스페이스X는 한 민간 기업의 달 탐사 계획에서 가상화폐인 도지코인을 결제 수단으로 허용하겠다고 발표했다.

이어 머스크가 자신의 트위터에 “테슬라의 도지코인 결제 지원은 원하는가”라는 투표글을 올리면서 다시 회복세를 보이고 있다.

암호화폐 정보 사이트 코인데스크에 따르면 미국 시장(서부 시각 11일 오후 1시 30분)에서도 도지코인 가격은 0.5141달러로 24시간 전보다 9.79% 상승했다.

RELATED ARTICLES

Most Popul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