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요일, 7월 15, 2024
HomeToday‘한국테크놀로지’, 임시주총에서 블록체인, 메타버스 등 신사업 확장 관련 계획 발표해

‘한국테크놀로지’, 임시주총에서 블록체인, 메타버스 등 신사업 확장 관련 계획 발표해

‘한국테크놀로지’가 최근 서울 중구 본사에서 열린 임시주주총회에서 신사업 확장과 관련 사항을 발표했다. 한국테크놀로지는 사업 목적과 방향, 새롭게 선임된 사내 이사와 관련한 안건을 의결했다고 발표했으며, 신사업 확장 내용에는 블록체인 기술, NFT(대체불가능한토큰), 부동산 시행 및 분양, 메타버스가 포함되어있다. 이번에 당사에서 선임한 신규 사내이사는 블록체인 업계에서 전문가로 자리매김한 체인스트리 임장원 대표이다.

임장원 신규 사내이사는 미국에서 생명공학과 컴퓨터 공학을 전공한 후 2018년부터 블록체인 기술 관련 플랫폼 기업인 ‘지비티프로토콜’을 세우고 관련 프로젝트를 추진해오면서, 우리나라 블록체인 분야 권위자로 평가받고 있다. 특히 임장원 이사가 설립했던 ‘지비티프로토콜’의 경우 전 세계적인 주목을 받은 ‘블록배틀’에서 우승을 하며 국내외에 유명세를 떨쳤었다. 블록배틀은 국내외 통틀어 최초로 구성된 블록체인 서바이벌 TV쇼이다.

이에 더해 그의 지비티프로토콜은 서울에서 열렸던 블록체인 산업 발전을 위한 IEO 글로벌 밋업에서 국내 최고급의 기술력 및 우수성을 평가받으며 국내의 유수한 블록체인 기업들의 주목을 받았다. 한편 가상자산 시장 조사 기관인 댑레이더의 조사 자료에 의하면 전 세계적으로 공개된 NFT 거래 상황을 봤을 때 올해 3분기부터 지비티프로토콜은 약 12조 6천억원을 돌파하여 바로 전 분기보다 약 8배 가량 증가한 액수를 기록했다.

한편 한국테크놀로지 측은 지비티프로토콜과 같은 우수 기업을 설립한 업계 최고의 전문가인 임장원 대표를 한국테크놀로지의 사내이사로 선입할 수 있어서 향후 자사에서 추진 계획인 다양한 디지털 신사업 추진에 박차를 가할 수 있게 되었다며 기쁨과 기대감을 내비쳤다. 또한 최근 전 세계의 핵심 신사업 트렌드인 NFT와 부동산을 융합하여 우리나라 부동산 분양 산업의 발전을 이룩하게 될 것이라는 의지를 보였다.

RELATED ARTICLES

Most Popul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