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요일, 2월 29, 2024
HomeTodayFormer SEC Chairman Jay Clayton joins the'Cryptocurrency Advisory Committee', an asset management...

Former SEC Chairman Jay Clayton joins the’Cryptocurrency Advisory Committee’, an asset management company

2020년 SEC에서 물러난 클레이턴이 원리버자산운용의 규제자문회의에 가입했다.

https://en.wikipedia.org/wiki/Jay_Clayton_(attorney)

30일 암호화폐 전문매체 코인텔레그래프에 따르면,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에서 물러난 지 석 달 만에 제이 클레이턴이 암호화폐 투자운용사 원리버자산운용 자문위원에 합류했다.

클레이턴은 린지 그룹의 케빈 해셋, 컴퍼스 렉시콘의 존 오르자그와 함께 원리버자산운용의 새로 구성된 학술 및 규제 자문위원회에 합류한다고 회사측이 29일 발표했다. 비록 자문단 내에서 클레이턴의 정확한 역할이 명시되지는 않았지만, 원리버자산운용 CEO 에릭 피터스는 “규제 및 정책 경험이 풍부한 뛰어난 분들을 한데 모으는 것이 목표”라고 말했다.

클레이턴은 “우리는 화폐, 은행 및 자본 시장 생태계의 디지털화와 투명성에 대한 원리버의 약속과 관련해, 우리의 다양한 견해를 듣고 자하는 에릭의 의지에 감명을 받았다.”고 말했다.

클레이턴은 지난 2020년 12월 23일 사임하기 전에 SEC에서 3년 반 동안 재직했다. 그는 재임기간 동안 임무는 140억 달러 이상의 금전적 구제 책의 대폭적인 지원 및 수십억 달러를 피해 투자자들에게 돌려주는 것 등이었다.

그는 비트코인(BTC) 마니아들이 주류 투자자들로 인식되게 만들었던 지난 암호화폐 강세장 시기에도 존재감을 나타냈는데, 2019년 투자자들에게 더 엄격한 규제 없이 주요 거래소에서 거래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면 “끔찍한 실수”라고 경고했다.

한편, 원리버자산운용은 2020년 말 암호화폐자산 6억달러를 쓸어 담으며 중추적 역할의 비트코인 플레이어로 떠올랐다. 당시 이 회사는 2021년 상반기까지 약 10억 달러 규모의 BTC와 ETH을 소유할 것으로 예상한다고 밝혔다. 올해 현재까지 암호화폐 자산이 급속도로 증가하고 있다는 점을 감안할 때, 그러한 목표는 이미 충족되었을 것으로 보인다.

RELATED ARTICLES

Most Popul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