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요일, 6월 21, 2024
HomeCrypto비트코인 해시 리본의 '골든 크로스' 포착 돼

비트코인 해시 리본의 ‘골든 크로스’ 포착 돼

18일 코인텔레그래프에 따르면, 그동안 수차례 주요 BTC 가격 랠리에 앞서온 비트코인(BTC) 채굴지표가 다시 반짝이고 있다.

Bitcoin hash ribbons. Source: Glassnode

블록체인 분석 플랫폼 글래스노드가 비트코인의 해시 리본 평균 이동 30일과 60일 사이에 골든크로스를 포착했다.

이론적으로 그러한 교차점은 가격 모멘텀이 마이너스에서 플러스 값으로 전환되고 있음을 나타낸다.

해시리본은 비트코인의 네트워크 해시 레이트 행태를 기반으로 한 것으로, 상승 경험으로 가격이 정해지면 투자자에게 알려주기 위한 것이다.

간단히 말해, 비트코인이 채굴의 기본 비용 대비 채굴 비용 보다 더 비싸지는 경우를 보여준다.

채굴자들은 비트코인 가격 조정 기간 동안 미국 달러화 대비 수입이 적다.

그래서 운영비를 충당하기 위해 새로 채굴한 비트코인을 팔아 자본을 조달한다. 또 운영비를 줄이기 위해 기계를 폐쇄하는 경향이 있어 비트코인 네트워크의 해시율 하락으로 이어진다.

그러나 해시율은 비트코인의 자동 난이도 재조정 덕분에 나중에 회복된다.

이는 채굴 비용을 줄이고 덜 효율적인 채굴자들이 경쟁에 들어가는 것을 더 저렴해지게 만든다.

그렇게 함으로써 채굴자들 또한 코인을 축적하게 되고, 그로 인해 커피출레이션 기간이 끝나게 된다.

따라서 해시 리본은 채굴자들의 감상적인 전환이 커피출레이션에서 축적으로 이어지는 것을 보여준다.

그리고 이는 거래자들에게 현물시장의 잠재적 최저 가격을 결정하는 방법을 제공한다.

RELATED ARTICLES

Most Popul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