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요일, 2월 29, 2024
HomeCrypto코인베이스 상장에 강세장 보였던 BTC, 상장 후 다시 6만 달러 밑으로...

코인베이스 상장에 강세장 보였던 BTC, 상장 후 다시 6만 달러 밑으로…

FTX (https://ftx.com/trade/BTC/USD)

비트코인(BTC) 가격이 나스닥 코인베이스 상장 기대감에 지난주 내내 강세를 보인 끝에, 지난 17일(현지시간) 6만 달러 아래로 떨어졌다.

하지만 코인베이스 주식인 ‘COIN’상장이 끝난 뒤, 암호화폐 시장은 바로잡혀지기 시작했다. 코인베이스의 공개 상장은 암호화폐 시장에 상당한 관심을 가져왔는데, 주요 암호화폐 거래소의 첫 상장 공시를 맞아 특히 기관 수요가 높았다.

그 결과, BTC 가격이 6만 4천 달러를 넘어서며 사상 최고치를 경신하는 등 전반적인 암호화폐 시장이 반등했고 무사히 코인베이스의 상장으로 이어졌다. 다만 보통 주요 사건 이후, 암호화폐가 매각되는 경향을 고려하면 비트코인과 이더리움의 이후 하락은 예상됐던 일이다.

가격 하락에 기여한 또 다른 주요 요인은 비트코인에 대한 상대적으로 높은 ‘자금 조달 비율’이었습니다. 이는 $ 64,000- $ 65,000의 강력한 기술적 저항과 함께 BTC가 코인베이스의 상장에 대한 과대 광고가 사라지기 시작한 후 $ 60,000 대로 돌아서게 만들었다.

그리고 비트코인의 6만 달러 돌파까지는 대략 한 달이 걸렸기 때문에 ‘6만 달러’ 수준은 비트코인에 있어 아주 중요한 가격 포인트다. 따라서 비트코인이 이번주에 다시 강세장으로 향하는 구조를 유지하기 위해 무엇보다 6만 달러대를 회복하는 것이 중요하다.

한편, 장기적으로 거래자들은 여전히 비트코인을 낙관하고 있다. ‘암호화폐 카포’로 알려진 가명의 트레이더는 비트코인이 역사적 추세를 바탕으로 1,000일 전으로 거슬러 올라가는 범위는 벗어났다고 언급했는데, “이제 약간의 BTC 기술 분석을 해보면, 비트코인은 1000일이 넘는 누적 범위를 벗어났다. 이것은 대개 장기 확장으로 이어진다. 현재 이전 ATH코인인덱스 기준 최고가 대비 상승률은 200%에 불과하다.”고 강조했다.

RELATED ARTICLES

Most Popul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