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일, 7월 14, 2024
HomeToday시총3위 바이낸스코인(BNB), 올해 수익률1300%↑...BTCㆍETH도 제쳐

시총3위 바이낸스코인(BNB), 올해 수익률1300%↑…BTCㆍETH도 제쳐

시가총액 기준 3위에 랭크된 암호화폐 바이낸스코인의 가치가 올해 1300% 이상 폭등하며, 수익률에서 비트코인과 이더리움을 제쳤다.

현재 가상자산 시가총액 1·2위는 각각 비트코인과 이더리움이다. 그 다음으로는 바이낸스코인, 테더, 솔라나, 카르다노, 리플 등의 순으로 랭크됐다.

28일(현지 시각) 블룸버그 통신은 암호화폐 데이터 분석업체 아케인리서치의 보고서를 인용, 바이낸스코인의 가치가 올해에만 1344% 폭등했다고 전했다.

같은 기간 비트코인은 73%, 이더리움은 455% 상승했다.

글로벌 가상화폐 시황중계 사이트 코인마켓캡에서, 바이낸스는 24시간 거래량이 전세계에서 가장 많은 최대 거래소이다. 바이낸스코인은 올초 30달러 대에서 거래를 시작해 현재 550달러 대까지 올랐다.

블룸버그는 “올해 비트코인과 이더리움 등 대표 암호화폐들은 수익률에서 다른 코인들에 밀렸다”며, “분석가들은 이런 추세가 계속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고 전했다.

블룸버그에 따르면 올해 가상자산 투자 열풍에 힘입어, 알트코인 가격 상승률이 비트코인을 훌쩍 뛰어넘었다.

특히 ‘이더리움 킬러’로 불리는 솔라나, 팬텀은 바이낸스코인의 수익률 마저 뛰어넘었다.

바이낸스코인(BNB)은 2017년 세계 최대 가상화폐 거래소 바이낸스가 만든 가상화폐다.

바이낸스 거래 수수료를 바이낸스코인으로 낼 수 있으며 바이낸스스마트체인(BSC) 생태계에서는 기축통화로 쓰인다.

이를 두고 아케인리서치는 투자자들 사이에서 바이낸스스마트체인이 이더리움 플랫폼의 대항마로 주목받으며, 바이낸스코인 가격도 덩달아 뛰었다고 지적했다.

한편, 아케인리서치는 “2021년 비트코인 강세장 동안 알트코인으로 끊임없이 자금이 흘러들었다”며, “향후 ‘이더리움 킬러’ 코인(솔라나, 아발란체 등)들 및 메타버스, 게임파이 관련 코인이 크게 성장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솔라나는 다양한 블록체인 서비스에 활용될 수 있도록 설계된 가상자산이다.

현존하는 가장 빠른 블록체인 프로토콜 중 하나로 초당 6만5000건 이상의 거래를 처리하며, 이더리움 보다 건당 거래비용도 훨씬 저렴한 것이 특징이다.

RELATED ARTICLES

Most Popul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