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일, 5월 26, 2024
HomeToday코빗, 국내 업계 최저 수수료율 0.05% 도입

코빗, 국내 업계 최저 수수료율 0.05% 도입


국내 가상자산 거래소 코빗이 국내 최저 수준의 새로운 거래 수수료 정책을 도입한다.

코빗은 다음 달 1일 0시부터 신규 거래 수수료 정책을 도입한다고 29일 밝혔다.

이번 새로운 수수료 정책에 따라 고객들은 코빗에서 수수료율 0.05%(최저가 플랜 기준)로 가상자산을 거래할 수 있다.

올해 초까지 수수료 무료 정책을 시행했던 코빗은 이달 수수료를 0.07%로 책정했다가 한달 만에 수수료율을 0.02%포인트 낮춰 0.05%로 재조정한 것이다.

코빗 관계자는 “지난해 10월부터 올해 2월까지 수수료 무료 이벤트를 실시한 후 이달부터 수수료 무료를 종료하고 유료로 전환했는데 이번에 다시 한번 수수료 정책을 개편했다”라고 전했다.

또 거래 스타일에 맞춰 고객이 수수료율을 직접 선택할 수 있는 ‘내가 고르는 수수료 플랜 서비스’도 신설된다.

이 서비스를 이용하면 ‘리워드 플랜’과 ‘최저가 플랜’ 중 본인의 거래 패턴에 맞는 수수료율 체계를 선택할 수 있다.

만약 주문을 낸 후 원하는 가격에 체결되기를 기다리거나 추가 혜택을 받고자 한다면 ‘리워드 플랜’을 선택하는 것이 좋다.

리워드 플랜에서는 즉시 체결되지 않는 메이커(Maker) 주문의 경우 거래 수수료가 무료일 뿐만 아니라 오히려 거래대금의 0.01%를 고객에게 인센티브로 지급한다.

하지만 주문을 내고 즉시 체결되는 테이커(Taker) 주문에는 0.15%의 수수료가 부과된다.

최저 수수료율을 중시하는 고객이라면 ‘최저가 플랜’을 선택하면 된다. 최저가 플랜에서는 메이커 및 테이커 주문 모두 국내 최저 수준인 0.05%의 거래 수수료율이 적용된다.

오세진 코빗 대표는 “고객이 자신의 거래 스타일에 맞는 합리적인 수수료 체계를 선택할 수 있게 돼 거래 편의성이 높아질 것으로 기대한다”며 “코빗은 앞으로도 사용자 중심의 서비스 개선과 혁신을 이어감으로써 고객 만족도를 높이는 데 힘쓰겠다”고 말했다.

한편 코빗은 수수료 플랜 출시를 기념해 다음 달 1일부터 매주 개최되는 월 최대 상금 2500만원 상당의 실전 투자리그 시즌2 이벤트를 진행한다.

내가 고르는 수수료 플랜 서비스 및 실전 투자리그 시즌 2 관련 자세한 사항은 코빗 홈페이지와 앱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RELATED ARTICLES

Most Popul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