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요일, 6월 17, 2024
HomeToday메타버스 플랫폼 제프월드, 프리 시리즈A 투자 유치

메타버스 플랫폼 제프월드, 프리 시리즈A 투자 유치


메타버스 플랫폼 제프월드가 프리 시리즈A 투자 유치에 성공했다.

다날 계열사이자 메타버스 플랫폼 제프월드 운영사 제프가 프리 시리즈A 투자 유치에 성공했다고 19일 밝혔다. 지난해 4월 덱스터스튜디오의 투자 유치 이후 두번째 투자 유치다.

이번 투자에는 싱가포르 크립토벤처캐피털(VC)인 엑스포낸셜인베스트와 국내 게임사 조이시티가 참여했다. 투자금액은 공개하지 않았다.

조이시티는 제프와 함께 메타버스 플랫폼 내에 구축될 다양한 콘텐츠 제작과 NFT(대체불가토큰) 연구 개발을 진행할 계획이다.

또 제프월드 내 조이시티의 랜드마크 및 커뮤니티 공간 구축을 통해 조이시티의 IP를 활용한 다양한 사업을 공동 기획, 운영할 예정이다.

노경탁 제프 대표는 “전반적으로 어려운 투자 환경에도 불구하고 기존에 없었던 새로운 BM구조를 갖춘 메타버스로 기업가치를 인정받고 투자유치에 성공했다”고 평가했다.

이어 “시장과 유저의 기대가 큰 만큼 제프월드만의 차별화된 콘텐츠와 서비스로 하반기에 서비스될 수 있도록 개발에 매진하겠다”고 약속했다.

제프는 올해 하반기 커뮤니티형 메타버스 ‘제프월드’ 오픈을 준비하고 있다.

‘제프월드’는 이용자의 콘텐츠 활동이 보상과 소비로 이어지는 유저 참여형 메타버스 플랫폼이다. 특히 단순 커뮤니티를 넘어 쇼핑, 엔터테인먼트, 레저 등 일상생활과 연결된 다양한 경험을 제공한다.

제프월드는 수만 명이 동시접속이 가능한 오픈 월드로 개발 중이다. 따라서 다중접속 커뮤니티 활동 및 대규모 메타버스 콘서트 등이 실현될 예정이다.

제프는 메타커머스와 광고플랫폼의 강점을 극대화하기 위하여 CU, 롯데멤버스, 도미노피자, SR, 조이시티, 소노호텔앤리조트, 킥고잉 등 각 분야 대형 기업들과 협업하고 있다.

이와 함께 크립토 프로젝트와의 협업으로 다양한 커뮤니티 구축 및 마케팅을 펼칠 방침이다.

제프 측은 “사용자들이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콘텐츠를 만들고 여러 보상 시스템을 적용하며 메타버스와 NFT의 시장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라며 “추가 투자 유치에 성공함에 따라 제프월드 개발 및 콘텐츠 제작에 더욱 속도를 낼 계획”이라고 전했다.

RELATED ARTICLES

Most Popul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