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요일, 4월 16, 2024
HomeToday대장따라 함께 뜬 밈코인…"가격 변동성 주의"

대장따라 함께 뜬 밈코인…”가격 변동성 주의”


암호화폐 대장주 비트코인이 앞서 강세장을 보이면서 밈코인(유행성 코인)도 덩달아 투자 광풍이 불었다.

비즈니스인사이더는 최근 몇 주간 비트코인이 사상 최고치를 경신하면서 급등하는 움직임에 동조하며 함께 상승한 8개의 밈 코인을 소개했다.

먼저 제2의 도지코인이라 불리는 솔라나 블록체인 기반 도그위프햇(Dogwifhat) 코인은 이번 강세장에 78% 이상 급등했다. 이에 도그위프햇은 플로키를 제치고 밈 코인 시가 총액 4위(31억 달러)에 올랐다.

밈 코인 중 시총 1위(256억 달러)인 도지코인(DOGE)은 지난주 18.4% 상승했다. 시바이누(SHIB)는 4.3% 상승해 시총 2위를 기록했다.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CEO)가 지지를 표명하며 주목받은 페페(PEPE)는 43.7% 상승해 3위를 차지했다. 이외에 플로키의 경우 111.1% 상승, 봉크는 19.7% 각각 상승했다.

밈코인은 쉽고 빠르게 수익을 얻을 수 있다는 점에서 인기를 끌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미국 투자사 프랭클린 템플턴은 최근 투자자들에게 보낸 서한에 “밈코인은 기술적 지식을 요하지 않고 다른 가상자산에 비해 거래 수수료가 낮으며 빠르게 수익을 얻을 수 있다는 점에 장점이 있다”고 짚었다.

다만 시장에서는 이러한 밈코인 가격 폭등에 대한 의문을 표하는 의견도 나온다.

블룸버그는 “밈코인에 대한 수요가 급증하고 있다”며 “지난 한 주 간 상위 밈 코인의 거래량이 800억 달러 규모를 기록하는 등 밈코인 수요가 크게 늘었다”고 설명했다.

이어 “지난 밈코인 폭등기 때와는 완전히 다른 거시적 배경을 가지고 있지만 상승 시나리오는 2020년~2021년과 비슷하다”면서 “투자 열풍은 일시적 현상 이상”이라고 전했다.

또 “현재 일부 밈코인의 경우 비트코인 보다 훨씬 빠르게 상승하는 모습을 보이고 있다”면서 의아함을 드러냈다.

다만 전문가들은 밈 코인은 가격 변동성이 크고 해킹에 취약해 투자 시 주의해야 한다고 강조한다.

가상자산업계 관계자는 “밈코인은 유행하면 이유 없이 급등락하는 특징이 있어서 투자에 유의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실제로 비트코인이 6만6000달러가 붕괴하자 밈코인도 일제히 폭락하고 있다. 특히 비트코인 보다 하락폭이 훨씬 컸다.

RELATED ARTICLES

Most Popul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