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요일, 7월 19, 2024
HomeToday장현국 위메이드 대표 "블록체인으로 게임경제 확장될 것"

장현국 위메이드 대표 “블록체인으로 게임경제 확장될 것”


장현국 위메이드 대표가 블록체인을 통해 이용자들에게 더 많은 경험과 재미를 주는 방향으로 게임경제가 확장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장 대표는 21일(현지시간) 미국 샌프란시스코 모스콘센터에서 열린 ‘게임 개발자 컨퍼런스'(Game Developers Conference 2023·이하 GDC)에서 ‘게임의 미래: 인터게임 플레이를 넘어’라는 주제로 기조연설을 했다.

연설에서 장 대표는 “블록체인은 재미없는 게임을 재미있게 만들어주는 기술이 아니라 재미있는 게임을 더욱 재미있게 만드는 기술”이라며 “잘 짜인 인게임 경제를 게임 토큰과 NFT를 통해 현실 경제와 연결시켜 재미를 배가시키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게임에 블록체인 기술을 적용해 게임 토큰과 NFT를 만들고, 게임 안팎에서 거래되면서 토크노믹스를 형성하면 게임이 훨씬 더 재미있어질 수 있다”면서 “‘토큰 이코노미(경제)’로 게임 이용자들에게 더 많은 경험과 재미를 줄 수 있다”고 전했다.

이어 “블록체인 게임 플랫폼 ‘위믹스 플레이’에서 누구나 ‘미르4’의 게임 토큰과 NFT를 활용해서 새로운 게임을 제작할 수 있다”고 소개했다. 위믹스 플레이는 토큰 경제, 게임파이, 마켓플레이스(거래시장), 커뮤니티 기능을 제공하는 플랫폼이다.

장 대표는 “모든 게임은 하나의 섬과 같이 독립적으로 존재하고 있지만, 블록체인 기술은 모든 게임을 하나로 연결할 것”이라며 “인터게임 이코노미와 인터게임 플레이를 통해 서로 다른 게임과 서비스, 현실이 연결되며 형성되는 거대한 생태계가 곧 메타버스”라고 강조했다.

또 “위믹스는 처음부터 완전히 새로운 것을 만들어 기존 유통채널이나 제작 도구와 같은 기존 생태계를 대체하는 게 아니다”라며 “작품성을 갖춘 게임에 재미요소 더해 경제적 가치와 이용자 경험을 더해주는 역할을 한다”고 짚었다.

그러면서 “위메이드는 블록체인 기술을 통해 이용자 경험을 늘리고, 이용자를 위한 토큰경제로 구현하는데 집중할 계획”이라며 “블록체인 기술에 관심이 있는 게임 개발자라면 누구나 우수한 블록체인 게임을 만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RELATED ARTICLES

Most Popul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