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요일, 6월 20, 2024
HomeToday장범준, 'NFT 티켓' 활용한 공연 연다…"암표 차단"

장범준, ‘NFT 티켓’ 활용한 공연 연다…”암표 차단”


가수 장범준이 암표를 원천 차단할 수 있는 ‘NFT(Non Fungible Token·대체불가능토큰) 티켓’을 활용한 공연을 선보인다.

현대카드는 가수 장범준, NFT 업체 모던라이언과 손잡고 NFT 티켓을 발행해 암표를 원천 차단하기로 했다고 24일 밝혔다.

장범준은 오는 2월7일부터 3주간 매주 수·목요일 오후 7시 서울 한남동 현대카드 언더스테이지(UNDERSTAGE)에서 펼치는 ‘현대카드 큐레이티드(Curated) 92 장범준 : 소리없는 비가 내린다’ 공연을 연다.

이번 공연의 특징은 티켓 전량이 NFT 티켓으로 발행된다는 점이다.

NFT는 희소성을 갖는 디지털 자산을 대표하는 토큰을 의미한다. 이는 기존의 가상자산과 달리 디지털 자산에 별도의 고유한 인식 값을 부여해 상호교환이 불가능하다는 특징을 가지고 있다.

이 같은 기술을 콘서트 티켓에도 적용한 것이 NFT 티켓이다. NFT 티켓을 구매한 본인만 공연을 관람할 수 있고, 양도는 물론 암표 거래도 불가능하다.

특히 입장권 부정 판매에 자주 이용되는 ‘매크로'(Macro·반복 작업을 자동화하는 프로그램) 같은 프로그램을 사용할 수 없도 없다.

공연 티켓은 추첨 후 당첨자를 대상으로 판매된다. 암표 거래를 방지하고 공정한 추첨을 진행하기 위해 체인링크의 ‘VRF(Verifiable Randomness Function) 솔루션’을 이용해 당첨자를 추첨한다.

VRF 솔루션은 블록체인 기반 계약인 ‘스마트 컨트랙트’를 이용해 온체인 상에서 검증 가능한 난수를 무작위로 생성, 랜덤 추첨의 투명성을 보장한다.

추첨 응모는 이달 29일 오후 2시부터 31일 오후 2시까지 모던라이언의 NFT 마켓플레이스 ‘콘크릿(KONKRIT)’ 앱에서 진행한다. 당첨자는 오는 2월 1일부터 5일까지 콘크릿 앱에서 NFT 티켓을 구매하면 된다.

티켓 가격은 6만6000원으로, 현대카드 결제 시 20% 할인을 받을 수 있다.

장범준 측은 “NFT 티켓을 활용하면 암표 거래를 없애고 보다 건강한 공연 문화를 만드는 데 도움을 줄 수 있을 것이라고 생각해 현대카드·모던라이언과 손을 잡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장범준은 최근 기획한 소극장 공연에서 암표 거래가 기승을 부리자 판매한 티켓을 일괄 취소하고 추첨 방식으로 다시 판매하는 등 암표 문제에 적극적으로 대응해왔다.

RELATED ARTICLES

Most Popul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