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요일, 6월 21, 2024
HomeToday아시아 시장 점찍은 서클, 일본 내 스테이블코인 발행 검토 中

아시아 시장 점찍은 서클, 일본 내 스테이블코인 발행 검토 中

6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매체 더블록에 따르면, 시가총액 2위 스테이블코인 USDC의 발행사 서클이 일본에서 스테이블코인 발행을 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와 관련해 서클의 공동 창립자이자 CEO인 제레미 알레어(Jeremy Allaire)는 이날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스테이블 코인이 국경 간 거래에 널리 사용된다면, 일본은 중요한 시장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 같은 발언은 앞서 스테이블 코인 발행 감독에 대한 일본 정부의 규정이 지난달 1일 발효된 후에 나왔다. 알레어 CEO가 일본 내 스테이블 코인 발행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밝히지 않았지만, 세계에서 3위 경제 규모의 국가인 일본과의 파트너십에 매우 관심이 있다고 강조했다.

◾일본의 엄격한 암호화폐 입법

지난해 6월 일본 의회는 스테이블 코인에 대한 법안을 통과시켰다. 해당 법안에 따르면 일본 내 발행되는 스테이블 코인은 엔화 또는 다른 법정 통화에 페깅돼야 하며, 보유자가 이를 액면가로 상환할 권리가 있어야 한다고 명시한다.

이 법안은 또한 허가된 은행, 등록된 송금 대리인 및 신탁 회사에서만 스테이블 코인을 발행할 수 있음을 명확히 했다.

한편, 최근 서클은 아시아에서 입지를 넓히고 있다. 지난 달 싱가포르 통화청(MAS)으로부터 주요 결제 기관 라이선스를 획득함으로써 계열사인 서클 인터넷 싱가포르(CIS)가 싱가포르에서 디지털 결제 토큰 서비스와 국경 간 및 국내 송금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

또 일본 최대 은행인 미쓰비시 UFJ 파이낸셜 그룹(Mitsubishi UFJ Financial Group)의 경우, 지난 6월 스테이블 코인의 발행 및 거래를 가능하게 하는 것을 목표로 하는 ‘프로그맷 코인(Progmat Coin)’ 플랫폼을 설명하면서 스테이블 코인에 대한 관심을 표명한 바 있다.

RELATED ARTICLES

Most Popul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