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요일, 4월 24, 2024
HomeToday아발란체, 씨티 '자산 토큰화 파일럿' 테스트 블록체인 선정!

아발란체, 씨티 ‘자산 토큰화 파일럿’ 테스트 블록체인 선정!

15일 아발란체의 발표 게시물에 따르면, 대형 금융사 씨티가 웰링턴 매니지먼트 및 위즈덤트리와 협력하여 기관 블록체인 배포를 위해 설계된 에버그린 서브넷 아발란체 스프루스(Avalanche Spruce)를 사용한 개인자산 토큰화 테스트에 나섰다.

이와 관련해 아발란체에 따르면, 이번 파일럿은 토큰화된 자산의 종단 간 전송, 2차 거래, 대출 시나리오에서 이러한 디지털 자산을 담보로 적용하는 등 세 가지 주요 사용 사례를 통해 민간 시장 토큰화의 가능성을 측정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씨티 측은 아발란체 스프루스의 사용에 대해 설명하면서 아발란체가 이 허가된 프라이빗 블록체인 테스트 네트워크에 필요한 인프라 제공을 통해 맞춤형 요구사항을 충족할 수 있다고 언급했는데, 특히 단계적 권한 부여, EVM 호환성, 사용자 지정 가능성과 같은 아발란체 인프라의 속성은 기관의 요구 사항 및 규제 프레임워크에 부합하다는 설명이다.

웰링턴 매니지먼트의 디지털 자산 및 토큰화 전략 디렉터 마크 가라베디안도 아발란체 인프라가 블록체인 기술의 자산 관리 적용을 테스트하기에 이상적인 환경을 제공한다고 강조했다.

“아발란체 스프루스 테스트 네트워크는 우리 업계에서 블록체인 기술의 잠재력을 탐색할 수 있는 충분한 기술 샌드박스 환경임이 입증됐다.”

또한 씨티의 이번 파일럿은 토큰화가 새로운 가치를 창출하고 프로세스를 자동화하며 보다 효율적이고 투명한 시스템을 구축함으로써 전통 시장에 혁신을 일으킬 수 있는 가능성을 가지고 있음을 반영한다.

“토큰화는 전통 시장의 새로운 사용 사례와 디지털 유통 채널에 가치를 부여하는 동시에 더 큰 자동화, 더 표준화된 데이터 레일, 디지털 신원 및 스마트 계약으로 촉진되는 전반적인 운영 모델 개선까지 가능하게 하는데, 이는 기존 모델에 비해 상당한 이점이 된다.”

한편, 결론적으로 씨티는 “우리의 평가에 따르면, 전통적 자산을 디지털 네트워크에 배포할 수 있는 유연한 진입로를 제공하고 이러한 자산의 관리 및 서비스를 위한 규정 준수 및 효율적 환경을 구현하는 것은 오늘날 민간 시장 자산의 보유 & 거래 방식을 변화시킬 수 있는 잠재력이 있다”고 진단했다.

RELATED ARTICLES

Most Popul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