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요일, 7월 19, 2024
HomeToday스탠다드차타드, 암호화폐 '현물 거래' 서비스 출시하는 최초의 글로벌 은행 된다?!

스탠다드차타드, 암호화폐 ‘현물 거래’ 서비스 출시하는 최초의 글로벌 은행 된다?!

코인텔레그래프에 따르면, 다국적 은행인 스탠다드차타드(SC)가 트레이딩 데스크에 비트코인과 이더리움 거래 서비스의 ​​출시를 위해 노력 중이라고 한다.

이 서비스가 출시되면, 해당 은행은 현물 암호화폐 거래에 진출한 최초의 글로벌 은행 기관 중 하나가 될 전망이다.


21일(현지시간) 블룸버그는 SC 은행에서 크립토 데스크가 곧 운영을 시작할 것이라고 보도했다. 익명의 소식통을 인용한 해당 보도에서는 “이 같은 제안이 은행의 외환 거래 부문에서 이루어지고 있으며, 영국 런던에서 운영될 것”이라고 밝혔다.

이에 대해 코인텔레그래프가 사실 확인을 위해서 SC에 직접 연락을 취했지만, 은행 측은 해당 보도 사실에 대해 확인도 부인도 하지 않았다. 그러나 은행은 고객들이 BTC와 ETH에 투자하고자 하는 ‘요구가 있었다’고 밝혔다.

“우리는 기관 고객들이 비트코인과 이더리움을 거래하려는 수요를 지원하기 위해 규제 기관과 긴밀히 협력해 왔다. 이는 ‘액세스’와 ‘보관’에서 ‘토큰화’와 ‘상호운용성’에 이르기까지, 광범위한 디지털 자산 생태계 전반에서 고객을 지원하려는 전략에 따른 것이다.”


아직 스탠다드차타드가 이러한 움직임을 확정하지는 않았음에도, 암호화폐 커뮤니티에서는 이 같은 소식을 두 팔 벌려 환영하는 분위기다.

한 X사용자는 이 같은 움직임이 “중요한 단계”일 수 있으며, 암호화폐의 “증가하는 합법성”에 대한 주요 ‘지지의 표시’라는 생각을 밝혔다.

나아가 이 사용자는 “이것이 투자자의 신뢰를 높이고 채택을 촉진할 수 있다”고 내다봤다. 다른 사용자도 이러한 감정에 공감하며 BTC와 ETH 거래가 새로운 개발로 인해 더 많은 ‘주류 수용’을 보게 될 것이라고 예측했다.

한편, 스탠다드차타드은행 외에 또 다른 다국적 은행인 골드만삭스도 올해 많은 고객이 암호화폐 자산에 다시 관심을 보이고 있다고 밝힌 바 있다.

지난 3월 24일, 골드만삭스의 맥스 민튼 임원은 “고객들이 암호화폐 부문을 탐색하고 있다”고 말했다.

민튼에 따르면, 미국에서 현물 비트코인 ​​ETF의 승인이 기관들의 ‘관심 부활’을 촉발했다고 한다.

RELATED ARTICLES

Most Popul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