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요일, 7월 24, 2024
HomeToday솔라나 레이어2 소닉, 1200만달러 투자 유치

솔라나 레이어2 소닉, 1200만달러 투자 유치


솔라나(SOL) 레이어2 네트워크 ‘소닉’이 1200만 달러 규모의 자금을 조달했다.

18일(현지시간) 더블록, 더뉴스크립토 등 외신들의 보도에 따르면 게임에 초점을 맞춘 솔라나 레이어2 네트워크인 소닉(Sonic)이 1200만달러 규모 시리즈 A 투자를 유치했다.

이번 투자는 비트크래프트벤처스가 주도했고 갤럭시 인터랙티브, 빅브레인 홀딩스 등도 참여했다.

이번 자금은 소닉 프로토콜의 확장에 사용될 예정이다. 소닉 프로토콜은 솔라나의 첫 번째 솔라나 원자적 버추얼 머신(SVM) 레이어-2로, 게임을 위한 가장 빠른 온체임 경험을 제공한다.

또 샌드박스 환경, 확장 가능한 데이터 타입, 맞춤형 게임 프리미티브 등 내장 도구를 갖춰 솔라나에서 게임을 생성하고 실행하는데 최적화되어 있다.

소닉은 빠른 트랜잭션 속도가 특징인 솔라나와 커스터마이징이 가능한 롤업을 결합한 네트워크로 미러월드랩스가 2년 넘게 운영하며 개발 중인 프로젝트이다.

미러월드랩스는 솔라나 롤업 솔루션을 통해 확장성을 강화한 자체 기술 ‘하이퍼그리드 프레임워크’를 개발했다.

하이퍼그리드를 통해 개발자들은 추가적인 가상 머신 및 게임 엔진을 솔라나 환경에 쉽게 추가할 수 있다. 해당 기술은 소닉 구축 과정에도 활용됐다.

크리스 주(Chris Zhu) 소닉 창업자 겸 CEO는 “소닉은 SVM 기반으로 저렴한 비용으로 이례적으로 빠른 온체인 게임 경험을 제공한다”면서 “개발자들은 이더리움 디앱들을 끊김 없이 배치할 수 있다”고 말했다.

이어 “지난 2년간 우리는 웹3 게임 생태계에서 수백개의 게임 업체들의 수익화 및 상장을 도왔다”면서 “소닉 SVM이 솔라나 게임의 여름을 여는 열쇠가 되어 수천 개의 게임이 우리의 지원을 받아 론칭하고 시장에 진출할 수 있을 것으로 믿는다”고 덧붙였다.

한편, 현재 소닉은 자체 기술로 구축한 게임 스튜디오 5개를 데브넷에서 제공 되고 있다.

소닉은 이용자의 테스트넷 참여를 독려하기 위한 캠페인 ‘오디세이’도 선보일 예정이다. 소닉 메인넷 및 자체 토큰은 올해 3분기 나올 것으로 예상된다.

이용자가 소닉에 설치된 게임을 하는 등 온체인 활동에 참여하면 자체 포인트인(rings)를 획득할 수 있다.

RELATED ARTICLES

Most Popul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