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요일, 7월 16, 2024
HomeToday비탈릭 부테린 "암호화폐 시장 규제, 성장 위해선 불가피한 것"

비탈릭 부테린 “암호화폐 시장 규제, 성장 위해선 불가피한 것”


이더리움의 공동 설립자 비탈릭 부테린(Vitalik Buterin)이 최근 침체기를 맞은 암호화폐 시장 속에서 이더리움과 관련한 입장을 밝혔다.

부테린은 30일(현지시간)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암호화폐 시장에 대한 필수적인 규제나 자발적인 규범 확립에 대한 긍정적인 견해를 보였다.

그는 “현재로서는 암호화폐 시장이 내부적으로 자유로운 활동을 벌이고 있다”면서도 “암호화폐 프로젝트가 주류 시장으로 성장하기 위해서는 어느 정도 규제가 불가피하다”고 주장했다.

이어 “규제는 암호화폐를 주류 금융기관에서 더 선호하게 만들고 암호화폐를 자산 등급으로 합법화할 수 있다”며 “그러나 새로운 규칙과 정책은 특히 검열 저항 및 분산과 같은 원칙과 관련이 있기 때문에 산업의 DNA를 변경할 수도 있다”고 설명했다.

부테린은 “내부적인 혼란과 방임보다는 제도권의 합의된 규제가 암호화폐 시장에 결과적으로 긍정적인 작용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부테린은 암호화폐 생태계를 대상으로 하는 각종 규제 정책에 대해 기본적으로 반대 입장을 보이고 있으나, 암호화폐 시장이 주류 시장으로 성장하기 위한 필수적인 규제나 자발적인 규범 확립은 긍정적으로 평가하고 있다.

부테린은 “기본적으로 규제 정책 목표에는 두 가지 주요 부류가 있다”며 “첫번째는 소비자 보호이고 두 번째는 나쁜 사람들이 많은 양의 돈을 옮기는 것을 더 어렵게 만드는 것”이라고 언급했다.

또 미국 금융당국의 비트코인 상장지수펀드(ETF) 승인 지연에 대해서도 “섣부른 비트코인 ETF 승인에 반대한다”며 “암호화폐 생태계가 성숙할 시간이 아직 더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그는 디파이(DeFi) 시장 침체와 잦은 해킹 등 보안과 관련한 문제에 대해서도 “과도한 레버리지를 제한하고 계약 코드에 대한 철저한 감사와 투명성 확보, 지식 기반 테스트(knowledge-based tests)에 의한 통제를 통해 시장 혼란을 줄일 수 있다”고 제안했다.

아울러 부테린은 “사용자 개인정보보호 및 규제 사항 충족을 위해 영지식 증명(zero-knowledge protocol)을 적극적으로 활용해야 한다”며 “가능한 각종 규제 사항을 충족할 수 있는 방식으로 발전하길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RELATED ARTICLES

Most Popul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