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요일, 6월 21, 2024
HomeToday델리오, 리플·테더 렌딩 서비스 출시

델리오, 리플·테더 렌딩 서비스 출시


크립토뱅크 델리오가 리플(XRP), 테더(USDT) 렌딩 서비스를 선보였다.

델리오가 리플과 테더의 렌딩 서비스를 출시했다고 26일 밝혔다. 테더는 시총 3위로 미국 달러와 1대1 가치를 지니는 스테이블 코인이며, 리플은 시총 6위의 가상자산이다.

리플 렌딩은 리플을 담보로 대출을 할 수 있는 서비스다. 테더 렌딩은 비트코인(BTC), 이더리움(ETH), 리플을 담보로 대출을 지원한다.

델리오는 국내 최대 규모의 종합 가상자산 금융사로, 가상자산 예치, 렌딩(담보대출), 볼트(가상자산개인금고), PBS(프라임브로커리지서비스), 디파이스왑(델리오스왑), 대체불가능토큰(NFT) 등의 가상자산 금융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델리오 렌딩은 개인 신용정보에 대한 영향 및 변동사항이 없고, 중도 상환 수수료도 없어 자유롭게 렌딩 기간을 선택할 수 있다.

또한 만기 상환할 경우에는 원화 기준 또는 숫자 기준으로 상환이 가능하다. 즉, 시세 변동에 따른 레버리지 수익이 가능한 셈이다.

김동훈 델리오 최고운영책임자(COO)는 “리플은 3월 SEC 소송결과에 따라 가격 변동성이 커질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며 “따라서 리플 렌딩 수요가 많을 것으로 전망되고, 디파이(DeFi) 성장과 함께 USDT 수요 또한 증가하고 있다”고 전했다.

김남석 델리오 부대표는 “지난해부터 금융 전문성을 강화하기 위해 증권사와 투자은행(IB) 출신 금융 전문가를 영입해나가고 있다”며 “지난 5년간 가상자산 사업 실적과 전문성을 바탕으로 제도권 가상자산 전문은행으로 성장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델리오는 지난해 국내 가상자산 렌딩, 예치분야에서는 유일하게 가상자산사업자(VASP) 를 취득해 제도권 가상자산 금융사로 나아가고 있다.

또 ‘바이낸스’, ‘골드만삭스’, ‘JP모건’ 등이 속한 ‘미국 블록체인·디지털자산연맹(Chamber of Digital Commerce, CDC)’에 합류했을 뿐 아니라, ‘미국 MSB(Money Service Business) 라이선스’를 취득하는 등 글로벌 시장 진출을 위해 발 빠른 움직임을 보이고 있다.

RELATED ARTICLES

Most Popul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