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요일, 4월 16, 2024
HomeToday가상자산 투자로 가장 많이 번 국가는?

가상자산 투자로 가장 많이 번 국가는?


가상자산 투자를 통해 가장 많은 수익을 실현한 국가는 어디일까.

블록체인 데이터 분석기업 체이널리시스는 이러한 궁금증을 해결해줄 ‘2023 국가별 가상자산 수익 보고서’를 최근 발표했다.

보고서에 따르면 2023년 전세계 가상자산 투자자의 실현 수익은 376억달러(약 49조4854억원)로 추정됐다.

이는 가상화폐 강세장을 보였던 지난 2021년 보다는 1597억달러(약 210조1812억원) 보다는 적지만, 2022년 1271억달러(약 167조2763억원) 손실에 비하면 회복세인 것이다.

지난해 월별 수익은 완만한 상승세 속에 8월과 9월 두 달간 하락세를 보였다. 하지만 11월과 12월 성장세를 보이며 전달 대비 큰 폭으로 상승했다.

국가별로 수익을 살펴보면 가장 많은 수익을 거둔 것은 미국이었다. 미국이 가상자산 투자로 거둬들인 금액은 93억 6000만 달러(약 12조3224억원)에 이르렀다.

이어 2위는 영국으로 13억9000만 달러(약 1조8302억원)를 벌었고, 3위 베트남은 11억8000만달러(약 1조 5537억원)를 벌었다. 한국은 10억4000만달러(약 1조3693억원)로 8위를 차지했다.

이번 보고서에서 아시아 국가 중 10억달러를 넘어서 상위권을 차지한 국가가 많은 점이 눈에 띈다. 베트남, 중국, 인도네시아, 인도 등 여러 아시아 국가들의 예상 수익이 10억달러를 넘어 상위 6개 국가에 올랐다.

널리시스는 “아시아 지역에서 가상자산이 활발하게 채택되고 있다”며 “시장의 침체에도 불구하고 이들의 가상자산 투자는 여전히 강세를 유지해 좋은 성과를 거뒀다는 것을 시사한다”고 설명했다.

보고서는 올해도 가상자산 투자의 수익성을 낙관했다.

체이널리시스는 “올해 역시 작년과 같은 긍정적인 모멘텀이 지속될 것”이라며 “비트코인 상장지수펀드(ETF) 승인과 기관 채택 급증과 같은 초기 지표가 주요 가상자산을 사상 최고치로 끌어올리면서 2021년 강세장을 연상시킨다”고 말했다.

한편, ‘2023 국가별 가상자산 수익 보고서’ 전문은 체이널리시스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RELATED ARTICLES

Most Popul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