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요일, 4월 16, 2024
HomeToday美 CFTC 위원장 "올해 많은 암호화폐 규제 선례 만들 것"

美 CFTC 위원장 “올해 많은 암호화폐 규제 선례 만들 것”


미국 상품선물거래위원회(CFTC)의 로스틴 베남 위원장이 올해 암호화폐(가상자산) 규제와 관련해 집행 선례를 만들겠다고 예고했다.

베남 위원장은 4일(현지시간) 미국 변호사협회 행사에 참여해 “올해 많은 암호화폐 규제 선례를 만들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고객 보호와 함께 국내와 글로벌 금융 시장에서 예측할 수 없는 실패들에 대비하기 위해 규제가 필요하다”면서 “암호화폐 관련 인력을 늘리기 위해 노력하고, 산업 내 중요한 조치를 취할 수 있도록 준비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특히 올해는 사기나 불법 디지털 자산 프로젝트와 관련된 집행 사례를 만들어 선보일 계획”이라며 “디지털 자산의 불법 거래를 추적하는 데 위원회의 전체 권한을 사용하겠다”고 강조했다.

또 “CFTC는 비증권형 토큰을 규제하기 위한 노력을 계속할 것”이라며 “암호화폐 관련 법안을 만드는데 계속 참여하면서 기술적으로도 지원하겠다”고 전했다.

베남 위원장은 “암호화폐와 관련된 인력을 늘리기 위해서도 노력하고 있다”면서 “암호화폐 산업 내 중요한 조치를 취할 수 있도록 준비하고 있다”고 말했다.

현재 CFTC는 미국 내에서 불법적으로 파생상품을 제공하거나 레버리지, 마진 등 디지털 자산 상품 관련 서비스들에 대해 조치를 취하고 있다.

CFTC 측은 토큰 거래를 직접 감독할 수 있는 권한을 가져오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업계에서는 미 증권거래위원회(SEC)보다 CFTC가 암호화폐 규제를 주도하는 것을 원하고 있다.

미 상원과 하원은 CFTC에 코인 현물에 관한 규제 관할권을 부여하는 법안을 상정한 상태다.

미 상원 농업위원회의 데비 스태버나우 위원장과 존 보즈먼 의원이 CFTC에 가상자산 현물 규제 권한을 부여하는 법안을 제안했고, 공화당의 글렌 톰슨 하원의원 등 하원에서도 이와 유사한 내용의 법안을 상정했다.

미국 최대 가상자산 거래소 코인베이스의 카라 칼버트 정책 책임자도 “코인 현물 규제와 관련된 독점 관할권을 가져야 한다”면서 “CFTC가 가상자산 규제를 통제할 수 있도록 하는 의회의 두 가지 법안을 지지한다”고 주장한 바 있다.

RELATED ARTICLES

Most Popul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