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요일, 6월 30, 2022
HomeToday버츄얼메타, 법무법인 비에이치와 한국 블록체인 사업 관련 MOU 추진 소식 전해

버츄얼메타, 법무법인 비에이치와 한국 블록체인 사업 관련 MOU 추진 소식 전해

오늘 23일, 버츄얼메타 재단이 법무법인 비에이치와 한국 블록체인 업무협약 및 고문 계약을 추진했다고 공식 발표했다.

이로써 버츄얼메타 재단은 비에이치의 법률자문을 기반으로 한국 블록체인 산업의 발전을 목표로 협업을 추진하게 됐다.

버츄얼메타 재단은 얼마 전 BTCEX 거래소에 상장 완료한 버츄얼메타 코인을 발행한 바 있다.

버츄얼메타 재단측의 한 관계자는 “이번 버츄얼메타와 비에이치의 업무 협약 추진을 기반으로 국내 블록체인 시장이 신빙성 있고 투명하게 나아가길 원한다”고 설명하며 “서로 자문을 상시 제공할 계획이다”라고 전했다.

한편, 버츄얼메타는 지난 22일 오픈씨 통한 NFT 가상부동산 NFT(랜드세일)을 프리민팅을 진행한다는 소식을 전했다.

프리민팅이란 NFT가 제작, 발행 이후 거래소를 통해 진행하는 자율 옥션 방식의 민팅을 지칭한다.

버츄얼메타의 첫 번째 랜드 NFT는 추후 공개 예정인 VMA 메타버스 상에서 소유권을 증명하는 기능을 수행함으로써 토큰 마이닝 시스템이 적용될 것이라고 재단 측은 전했다.

버츄얼메타는 게임 산업과 블록체인 산업을 아우르는 다양한 영역에서 오랜 시간의 경력을 축적해온 전 세계 각국의 팀원들이 모여 추진하는 언리얼엔진 기반의 메타버스 프로젝트로 알려져있다.

재단측의 한 관계자는 “이번 프리민팅은 글로벌 NFT 거래소인 오픈씨를 바탕으로 누구나 참여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고 설명했다.

한편 버츄얼메타가 발행하는 대체불가능토큰(NFT)은 ‘가상부동산’이며, 투자자들은 해당 NFT를 이용해 VMA 생태계의 가상 부동산에 투자를 할 수 있게된다.

재단측은 이와 관련해 버츄얼메타의 가상부동산 NFT 와 활용처 및 로드맵은 곧 공개될 예정이라고 전했으며, 공식 커뮤니티에 접속시 빠르게 해당 소식을 받아볼 수 있다고 설명했다.

재단측은 6월 안으로 오픈씨를 통한 프리세일이 진행될 계획이라고 사전에 알린 바 있으며 한 관계자는 “버츄얼메타의 가상부동산 NFT를 통한 사업 확대는 아직 첫걸음에 불과하다”고 강조했다.

RELATED ARTICLES

Most Popul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