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요일, 12월 9, 2022
HomeColumn코빗 리서치센터 "ETH PoW 하드포크시 생존 가능성 커"

코빗 리서치센터 “ETH PoW 하드포크시 생존 가능성 커”


이더리움 작업증명(이하 ETHPoW) 하드포크가 생존 가능성이 크다는 분석이 나왔다.

국내 가상자산(암호화폐) 거래소 코빗 산하 코빗 리서치센터는 ETHPoW 하드포크의 경제적 가치를 분석한 리포트 ‘ETHPoW 체인은 경제적 가치가 있을까’를 발간했다고 5일 밝혔다.

ETHPoW는 하드포크로 분기될 난이도 폭탄(Difficulty Bomb)이 없는 작업증명(PoW) 기반 이더리움 체인을 의미한다.

이번 리포트에서는 이더리움의 머지 업그레이드를 앞두고 기존의 작업증명(PoW) 방식을 유지하기 위해서 이더리움을 하드포크하자는 제안하는 것에 대한 근거를 다뤘다.

앞서 이더리움 채굴자들을 중심으로 이더리움을 하드포크하자는 제안이 제기된 바 있다.

리서치센터에 따르면 우선 이더리움 재단을 중심으로 한 주류 이더리움 커뮤니티가 ETHPoW 하드포크의 가치를 부정하는 것에 대해 크게 세 가지 이유를 들어 설명했다.

우선 이들은 법정화폐 담보형 스테이블코인인 USDT, USDC가 지분증명(PoS) 체인을 지지한다고 발표했다.

또 ETHPoW 상의 USDT, USDC가 가치를 잃게 되면 이를 기반으로 한 디파이(De-Fi) 서비스도 정상적인 작동이 어려워져 가치 폭락으로 이어질 수 있다고 보고있다.

마지막으로 리소스가 한정된 프로젝트 팀은 PoW 대신 PoS 체인을 택할 가능성이 높다는 점이다.

반면 ETHPoW 체인의 가치를 인정하는 추종론자들은 PoW 기반 이더리움 체인은 오랫동안 안정적으로 운영돼 온 실적(Track record)이 있어 현상 유지를 선호하는 사용자들이 잔류할 수 있다고 주장하고 있따다.

아울러 PoS 기반 이더리움의 중앙화 및 보안 이슈를 우려하는 사람들이 PoW 체인을 선호할 수 있고, 상대적으로 열악한 네트워크임에도 일정 규모 이상의 가치를 유지하는 체인들이 많다는 점도 주장의 근거로 들고 있다.

코빗 리서치센터는 “양측의 의견을 종합해 PoW 진영이 하드포크를 실행에 옮길 경우 생존할 가능성이 높다”면서 “대부분의 기존 이더리움 애플리케이션은 PoW 체인상에서 가치를 잃겠지만 극히 일부 애플리케이션은 생존에 성공할 수도 있다”고 진단했다.

RELATED ARTICLES

Most Popul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