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요일, 12월 9, 2022
HomeForum컴투스, 새 블록체인 메인넷 '엑스플라' 출시

컴투스, 새 블록체인 메인넷 ‘엑스플라’ 출시


컴투스가 새로운 블록체인 플랫폼 ‘엑스플라(XPLA)’를 출시한다.

이규창 컴투스 미국 법인장은 9일 서울 강남구 그랜드 인터콘티넨탈 서울 파르나스에서 열린 ‘KBW 2022:IMPACT’에서 ‘엑스플라’ 출시 계획을 밝혔다.

엑스플라는 컴투스가 자체 개발한 블록체인 플랫폼 메인넷으로, 블록체인 게임 업계의 ‘앱스토어’ 역할을 수행할 계획이다.

엑스플라의 핵심은 기존 웹2.0 게임들이 블록체인 기반 웹 3.0 게임으로 마이그레이션(전환)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것이다.

기존 컴투스의 블록체인 메인넷에 있던 ‘C2X 토큰(CTX)’은 네이티브 코인인 ‘XPLA’로 전환된다.

기술적으로는 텐더민트 엔진과 코스모스 SDK를 기반으로 개발돼 지분증명(PoS) 알고리즘을 사용한다.

텐더민트는 블록체인 플랫폼을 구축할 수 있도록 개발된 엔진으로, 이더리움이나 솔라나 같은 다른 블록체인 플랫폼과 연결되는 ‘인터체인’ 기능을 갖췄다.

이 법인장은 “텐터민트 엔진은 빠른 속도와 확장성이 특징”이라며 “블록체인 기반 거래 수수료인 ‘가스비(Gas Price)’ 조정 등에서 유연성을 도모하고, 자체 메인넷에 올라가는 다양한 프로젝트에도 XPLA 코인이 사용되기 때문에 그만큼 가치도 올라갈 것”이라고 내다봤다.

그는 엑스플라가 블록체인 게임 업계의 ‘앱스토어’가 되도록 하겠다는 비전도 강조했다.

이 법인장은 “지금도 웹3.0 게임들이 많은데 앱스토어 역할을 하는 플랫폼이 없다”며 “앱스토어에서 여러 모바일 게임을 확인할 수 잇듯, 엑스플라 익스플로러에서 모든 블록체인 게임을 볼 수 있겠끔 하겠다”고 말했다.

엑스플라는 오는 10일 테스트넷을 출시하고, 이달 말 메인넷을 선보인다. 엑스플라 메인넷의 초기 검증자로는 컴투스 그룹을 비롯해 글로벌 검증자인 코스모스테이션(Cosmostation), 블록체인 기술기업 오지스, 딜라이트 등이 참여한다.

이 법인장은 “우리는 멀티체인의 미래를 굳게 믿는다. 한두 개 체인만 살아남지 않을 것”이라며 “컴투스의 입지를 확보하려면 우리 혼자 모든 걸 다할 수 없다는 걸 인지해야 한다”고 말했다.

RELATED ARTICLES

Most Popular